UPDATED. 2020-10-29 14:15 (목)

신종코로나 10/ 29 0시 기준

한국

신규 125

누적 26,271

완치 24,168

사망 462

LG전자, 'K 시리즈' 스마트폰 3종 출시
상태바
LG전자, 'K 시리즈' 스마트폰 3종 출시
  • 전숙희 기자
  • 승인 2020.09.24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
ⓒLG전자

LG전자가 대화면, 후면 쿼드 카메라, 대용량 배터리 등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실속형 스마트폰 3종(K62, K52, K42)을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실속형 스마트폰 K시리즈 3종은 10월 유럽을 시작으로 중남미, 중아, 아시아 등에 순차 출시된다.

◇실속형 가격으로 실용적이고 아름다운 프리미엄급 디자인을 만난다

K시리즈 3종의 가장 큰 장점은 실속형 가격으로 제공되는 고급스럽고 실용적인 디자인이다.

후면 디자인을 위해 K42는 첨단 웨이브 패턴을 적용, 미세한 높낮이가 있어 잘 미끄러지지 않아 편안한 그립감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흠집에 강한 UV코팅을 적용, 오래 쓰더라도 처음 그대로의 모습을 유지하도록 실용성을 높였다.

K62, K52 후면에는 LG 벨벳과 같이 프리미엄폰에 적용된 광학패턴과 지문이 잘 묻어나지 않는 무광 소재를 사용했다. 이를 통해 빛의 양과 조명의 종류에 따라 색상이 다채롭게 변화하는 고급스러움을 선사한다.

전면 디자인도 '펀치홀' 스타일을 적용, 전면카메라가 차지하는 면적을 최소화해 품격 있는 디자인을 완성했다.

◇높은 몰입감으로 보고 듣는 경험이 보다 즐거워진다

LG전자는 동영상을 즐기는 소비자가 많아진 것을 감안 K시리즈 3종에 6.6형 대화면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전면 베젤을 최소화했다. 화면 몰입감을 높이기 위해 20:9 시네마틱 화면 비율을 구현했다.

고급스러운 음향 재생을 위해 콘텐츠 음향을 자동으로 분석, 최적의 오디오 음질을 맞춰주는 인공지능 사운드도 지원한다. 인공지능 사운드는 영화감상, 게임 등의 콘텐츠를 즐길 때 특히 유용하다.

◇프리미엄급 후면 쿼드 카메라 장점은 그대로 계승

K시리즈 3종은 후면에 표준, 초광각, 심도, 접사 등 프리미엄급 스마트폰에 들어가는 고급 렌즈 4개를 탑재했다.

특히 K62, K52는 4800만 화소의 표준 렌즈를 장착, 프리미엄 스마트폰과 대등한 카메라 성능을 갖췄다. 접사 렌즈를 사용하면 가까운 거리의 피사체도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다.

AI 카메라와 플래시 점프컷을 활용한 재미있는 촬영 기능도 장점이다. AI 카메라는 사물을 자동으로 인식, 최적의 화질을 추천해준다.

플래시 점프컷은 플래시가 터져 뛰는 시점을 알려준다. 또 4장의 사진을 연속으로 찍어 다양한 점프컷을 찍을 수 있다.

이외에도 카메라에 내장된 기능인 유튜브 라이브를 통해 언제, 어디서라도 팔로워에게 자신의 모습을 바로 공유할 수 있다.

◇탄탄한 내구성, 대용량 배터리 등 핵심 기능에 집중

K시리즈는 배터리, 내구성 등 핵심 기능에 집중, 고객 편의성도 높다. 공통으로 탑재된 4000mAh 대용량 배터리는 동영상 시청, 웹서핑 등 전력 소비가 많은 멀티미디어 환경에서 배터리 걱정을 덜었다.

이외에도 미 국방부 군사표준규격인 '밀리터리 스펙'을 통과, 내구성도 강화됐다. 이 표준은 군 작전을 수행하기에도 충분한 내구성을 갖췄다는 의미로 저온(전원 On/Off), 고온(전원 On/Off), 열충격, 습도, 충격, 진동 등을 테스트한다.

LG전자 MC해외영업그룹장 정수헌 부사장은 "프리미엄급 디자인, 대화면, 후면 쿼드 카메라, 대용량 배터리 등을 적용해 경쟁력 있는 실속형 제품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고객 선택 폭을 넓혀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전숙희 기자 kk123@channel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