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1 02:05 (월)

신종코로나 09/20 0시 기준

한국

신규 82

누적 22,975

완치 20,158

사망 383

日 스가 "北, 납치 문제에 전력"...한일관계 언급無
상태바
日 스가 "北, 납치 문제에 전력"...한일관계 언급無
  • 김영은 기자
  • 승인 2020.09.17 0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 트위터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 트위터

일본의 새 총리로 취임한 스가 요시히데 자민당 총재가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를 새 내각의 우선 해결 과제로 삼겠다고 밝혔다. 한일 관계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16일(현지시각) 일본 내 언론은 스가 총리와 첫 기자회견을 갖고 외교 정책에 대해 신임 총재가 이같이 말했다고 보도했다.

스가 총리는 주변국 외교에서는 일본인 납치 문제를 최우선으로 꼽았다. 미국을 비롯한 관계국들과 협력해 납치 문제 해결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가장 중요한 나라는 미국으로 꼽았다. 스가 총리는 "미일 동맹을 주축으로 인도·태평양 전략을 추진하겠다"고 구상을 밝혔다.

아울러 "중국과 러시아 등 이웃 나라들과도 안정적인 관계를 쌓고 싶다"고 말했다.

한일 관계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다. 아베 정권의 극우 노선과 경색된 한일 관계가 총리 교체 이후에도 상당 기간 이어질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경제 정책에 대해서는 아베 정권의 계승이 나의 사명이라는 점을 강조하며 아베노믹스를 고수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영은 기자 kyy0819@channel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