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7 20:30 (일)

신종코로나 09/25 0시 기준

한국

신규 114

누적 23,455

완치 20,978

사망 395

초고속 블렌더, 분쇄성능·소음 등 성능 차이 있다
상태바
초고속 블렌더, 분쇄성능·소음 등 성능 차이 있다
  • 양정혜 기자
  • 승인 2020.09.16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조, 감전보호 등 안전성은 전 제품 이상 없어
한국소비자원 초고속 블렌더 종합결과표 (사진=한국소비자원)
한국소비자원 초고속 블렌더 종합결과표 (사진=한국소비자원)

일반 전기 믹서에 비해 강력한 분쇄력을 자랑하는 초고속 블렌더 제품 간 품질 차이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초고속 블렌더 8개 제품을 대상으로 분쇄성능 및 소음, 내구성, 안전성 등을 시험·평가한 결과, 분쇄성능과 작동 시 발생하는 소음, 내구성 등에서 제품별로 차이가 있었다. 다만, 구조 및 감전보호 등 안전성은 전 제품 이상이 없었다.

우선 분쇄성능에서는 사과나 당근 등 일반재료의 분쇄성능을 평가한 결과, 리큅(BS7), 바이타믹스(E320), 에버홈(EV-SB9000), 쿠첸(CM-PC101DG), 테팔(BL9338KR) 등 5개 제품이 상대적으로 ʻ우수ʼ했다.

이어 필립스(HR3658), 해피콜(HC-BL7000WH) 등 2개 제품은 ʻ양호ʼ했고, 닌자(CT641KR) 제품은 분쇄성능이 상대적으로 떨어져 ʻ보통ʼ 수준으로 평가됐다.

제품 작동 시 발생하는 소음을 확인한 결과, 제품별로 84㏈~90㏈ 수준으로 차이가 있었다. 해피콜(HC-BL7000WH) 제품이 84㏈로 가장 작았고, 바이타믹스(E320) 제품은 90㏈로 가장 컸다.

제품을 장기간 사용하면서 고장이나 손상이 발생할 수 있는지를 내구성 시험을 통해 확인한 결과, 에버홈(EV-SB9000) 제품이 분쇄시험 후 용기 바닥면 일부가 벗겨져 내구성이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안전성의 경우 제품의 칼날과 용기가 충분한 기계적 강도를 갖고 구조적으로 안전하게 설계되어 있는지, 누전 및 감전의 우려가 없는지를 확인한 결과, 전 제품이 이상이 없었다.

한국소비자원은 앞으로도 소비자의 합리적인 소비를 지원하기 위해 생활가전 제품에 대한 안전성 및 품질 비교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양정혜 기자 yjh0214@channel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