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2 22:40 (화)

신종코로나 09/22 0시 기준

한국

신규 61

누적 23,106

완치 20,441

사망 388

KB證, ‘KB able Account’ 잔고 5조원 돌파
상태바
KB證, ‘KB able Account’ 잔고 5조원 돌파
  • 황지연 기자
  • 승인 2020.09.14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 남짓한 기간 만에 잔고 5조 돌파
자산배분형 서비스를 지속 육성 계획

KB증권의 대표적인 일임형 랩어카운트 서비스 'KB able Account'가 출시 3년 3개월 만에 잔고 5조원을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KB able Account는 지난 2017년 7월 국민 모두의 안정적 자산 증식에 기여한다는 목표로 그 당시 업계에서 크게 활성화되지 않았던 통합자산관리플랫폼(UMA) 서비스를 기반으로 출시하였다.

하나의 계좌에서 국내외 주식은 물론 채권, 펀드, ELS 등 다양한 투자자산을 거래하고 관리할 수 있다는 특징을 바탕으로 다양한 포트폴리오 투자를 통한 자산관리를 추구해 지난 3년간 여러가지 시장의 급등락 국면에도 운용 성과를 꿋꿋이 시현해 나가고 있다.

'KB able Account'는 출시와 동시에 투자자들에게 선풍적인 인기를 거듭해 나갔다. 서비스 출시 이후 불과 1년여 만에 잔고 1조원을 돌파했고 그 이듬해인 2019년 3월, 10월, 11월 각각 잔고 2조원, 3조원, 4조원을 차례로 돌파했다.

특히 출시 3년 남짓한 기간 만에 잔고 5조원 달성이라는 새로운 기록을 쓰고 있다.

이러한 잔고 증가는 정통 자산관리를 안착 시키려는 회사의 정책적 방향성과 이를 실현하는 영업점 PB의 노력, 다양한 성향의 고객을 아우르는 서비스 라인업 등이 맞물려진 성과라 할 수 있다.

이러한 노력에 힘입어 KB증권 랩어카운트 전체 수탁고도 8조원 수준에 근접하는 등 꾸준한 성장을 지속 중이다.

KB able Account는 서비스 모토인 ‘모두를 위한 자산관리서비스’에서 알 수 있듯 업계 최저수준의 최소가입금액(1000만원)을 토대로 고객 유형에 맞춘 다양한 포트폴리오를 출시 초기부터 제공했다. 

세분화된 고객 세그먼트에 맞는 새로운 자산 운용 서비스를 매년 추가해 제공하고 국내외 주식 및 펀드 만이 아닌 글로벌 대체 상품과 법인 고객을 위한 채권투자형 상품에서도 꾸준한 자산 증가를 보이고 있다.

올해 상반기에는 고액자산 VVIP 고객을 위한 HNWI 전용 서비스를 본격 출시하였으며, 외부위탁운용(OCIO) 자금도 시장 대비 준수한 수익률로 입소문을 더해 가며 약 1조원의 자금을 유치하는 등 점점 그 규모를 확장해 나가고 있다.

KB증권 박정림 대표이사는 "KB able Account의 잔고가 늘어나는 만큼 고객의 신뢰에 대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우리는 ‘KB able Account’가 단순히 수익률이 잘 나오는 금융상품이 아니라 고객의 자산을 관리하고 키워 나가는 새로운 방법론으로 정착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황지연 기자 hjy0802@channel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