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4 01:30 (화)
유통∙식음료업계, 장마 소식에 DIY 제품 '눈길'
상태바
유통∙식음료업계, 장마 소식에 DIY 제품 '눈길'
  • 양정혜 기자
  • 승인 2020.07.01 0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정 토닉워터
초정 토닉워터

본격적인 장맛비가 시작된 가운데 기상청에 따르면 한 달 정도 집중호우와 무더위가 번갈아 나타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장마철인 이맘때는 비를 피해 실내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어지기 마련이다. 여기에 코로나19까지 겹치면서 아예 바깥 외출 대신 일찍 집으로 귀가해 홈술, 홈카페를 즐기는 소비자들이 많다.

이에 식음료∙유통업계에서는 홈칵테일, 홈베이커리 등 집에서 누구나 손쉽게 만들 수 있는 다양한 DIY(Do it yourself) 제품들이 관심을 얻고 있다.

식음료 건강기업 일화의 초정토닉워터는 술집이나 바(BAR)에 갈 필요 없이 집에서 간편하게 칵테일을 만들 수 있는 믹싱주다.

상큼한 레몬버터향을 첨가해 과일의 풍미를 더한 것이 특징으로 초정토닉워터와 소주를 넣으면 쏘토닉, 위스키와 레몬즙을 섞으면 하이볼 등 다양한 칵테일을 제조할 수 있다. 또한, 과일청과 혼합해 상큼한 과일에이드를 만들 수 있어 홈술, 홈카페족들에게 인기다.

특히, 탄산수 특성상 먹다 남으면 김이 빠져 재활용이 어렵다는 점을 반영하여 한 번에 부담 없이 마실 수 있는 250ml 소용량으로 생산돼 1인 가구, 혼술족에게도 제격이다.

발효기 제조기업 슬로동양평 막걸리 키트
발효기 제조기업 슬로동양평 막걸리 키트

발효기 제조기업 슬로동양평이 만든 막걸리 키트는 집에서 어렵지 않게 막걸리를 만들 수 있도록 제작된 수제 키트다.

구성품인 밑술쌀에는 고두밥과 누룩이 황금비율로 맞춰져 있어 물만 부어주면 전분이 누룩의 효소에 의해 가수분해돼 달달하게 당화되며, 효모들이 증식돼 맛을 결정하는 베이스 술이 단 2일만에 완성된다.

여기에 덧술쌀을 넣어주고 물을 채워주면 2시간 후부터 막걸리 발효가 시작된다. 투명한 전용 발효용기에서 발효 전 과정을 관찰할 수 있어 호기심이 많은 아이들과 학생들을 위한 교육 효과까지 얻을 수 있다.

풀무원 아삭숙주믹스와 볶음용 소스
풀무원 아삭숙주믹스와 볶음용 소스

요리 솜씨가 없어도 맛있는 음식이나 안주를 만들 수 있는 제품들도 있다. 풀무원은 홈테인먼트 상품으로 DIY 콘셉트의 볶음 요리 제품들을 선보였다. '아삭죽수믹스 다용도 볶음용', '동남아풍 볶음용' , '중화풍 볶음용' 숙주믹스 3종과 '갈릭굴소스볶음용 소스&건더기', '마라샹궈볶음용 소스&건더기' 볶음소스 2종이다.

아삭숙주믹스와 볶음용 소스&건더기는 프라이팬 하나만 있으면 완성되는 원 팬(ONE PAN) 요리를 지향하는 제품으로 일반 밀키트와 달리 각 재료를 소비자 취향에 따라 구성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숙주나물은 볶음 용도에 맞게 굵고 짧게 재배하여 아삭하게 씹히는 맛이 뛰어나며, 숙주와 각종 채소를 모두 손질한 후 포장해 소비자들이 내용물을 따로 다듬어야 하는 번거로움을 줄였다.

SPC그룹 파리바게트도 에어프라이어 전용 홈베이커리 제품 2종을 새롭게 출시했다. 이번 제품은 ▲ 버터의 풍미를 더한 '미니 크라상' ▲고소하고 바삭바삭한 식감의 빵에 진한 풍미의 모짜렐라 치즈를 넣은 '바삭 치즈볼' 두 가지로, 한입에 먹기에 알맞은 앙증맞은 크기로 만들어 졌다.

별도의 해동과정 없이 에어프라이어로 10분간 구워내면 완성됨으로 집에서도 손쉽게 만들 수 있다. 또한 소셜미디어 상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크로플(크로아상+와플)도 '미니 크라상'을 와플팬에 눌러 간편하게 만들 수 있다.

양정혜 기자 yjh0214@channel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