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26 07:45 (화)
구현모 KT사장 "비대면 영역서 새 기회 찾아야"
상태바
구현모 KT사장 "비대면 영역서 새 기회 찾아야"
  • 전숙희 기자
  • 승인 2020.05.21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현모 KT 대표이사 사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발생한 경제 위기 극복과 새로운 기회 모색을 비대면 및 바이오·헬스 영역에서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구 사장은 21일 오전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지니뮤직 사옥에서 국내 벤처캐피탈 경영진들이 참석한 가운데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변화'를 주제로 세미나를 진행했다.

세미나는 코로나19로 경제가 위축되고 불확실한 상황에서 젊은 벤처 투자자에게 ICT기업 전문 경영인으로서 견해를 공유하고 업계의 다양한 고민과 의견을 듣고자 하는 취지로 마련됐다.

구 대표는 코로나19 이전에는 기업들이 크게 고민하지 않았던 공급망과 직원안전, 수요급감, 직장폐쇄 등 비상상황에 대한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KT의 경우 특정 고객센터 운영을 중단하게 되면 실시간으로 다른 고객센터로 업무를 이관시키는 체계를 구축했다고 소개했다. 이를 참고해 상시 업무를 백업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춰야 한다고 조언했다.

또 기존에 당연하게 여겼던 해외출장, 대면회의 등 업무 관행에 대한 점검과 새로운 접근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코로나 이후 확산되고 있는 온라인교육과 재택근무, 원격의료, 배달앱 등 전 산업에 걸친 디지털 혁신과 비대면은 일시적인 사회 현상이 아니라 장기적으로 지속될 수 있다는 전제가 깔렸다.

최근 주목 받고 있는 바이오·헬스 관련 분야에 대해서는 무궁무진한 사업 기회가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구 대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하는 기업에게 위기극복의 경험이 큰 자산"이라며 "코로나19로 위상이 격상된 대한민국의 새로운 기회를 의미 있는 사회적 가치로 이어가기 위해서는 이번 경험으로 바뀐 사회와 시장의 요구를 민첩하게 읽어야 한다"고 말했다.

전숙희 기자 kk123@channel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