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27 08:25 (수)
대한항공, 6월 호국보훈의 달 국내선 특별할인 실시
상태바
대한항공, 6월 호국보훈의 달 국내선 특별할인 실시
  • 양정혜 기자
  • 승인 2020.05.20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항공은 다음달 24일부터 내년 2월28일까지 뉴질랜드 오클랜드와 크라이스트처치에 291석 규모 보잉 777-300ER 전세기를 각각 주 1회씩 총 20회 운항한다고 29일 밝혔다. (대한항공 제공)
대한항공은 다음달 24일부터 내년 2월28일까지 뉴질랜드 오클랜드와 크라이스트처치에 291석 규모 보잉 777-300ER 전세기를 각각 주 1회씩 총 20회 운항한다고 29일 밝혔다. (대한항공 제공)

대한항공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오는 6월1~30일 한달 간 국내선을 이용하는 국가유공자 및 유족의 동반보호자 1인에 대해 항공운임 특별 할인을 실시한다.

할인대상은 독립유공자, 국가유공자, 5∙18 민주유공자, 특수임무유공자, 보훈보상 대상자 및 유족의 동반보호자 1인이며, 일반석에 한해 30%의 할인을 받을 수 있다.

동반보호자 할인 혜택을 받기 위해서는 유공자 또는 그 유족과 동일 항공편에 탑승하고, 국가보훈처에서 발행한 유공자/유족 신분증과 동반보호자 신분증을 지참하면 된다.

특별할인은 국내선 전 노선 일반석 탑승시 적용되며, 환승전용 내항기는 해당되지 않는다.

대한항공은 평상시에도 독립유공자 및 동반자, 국가유공자, 5∙18 민주유공자, 독립/국가/5∙18 민주유공자 유족에 대하여 국내선 운임의 30~50% 할인을 제공하고 있다.

진에어 항공기
진에어 항공기

이와 함께 진에어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는 호국보훈의 달을 기념해 국가유공자 할인 대상 범위를 확대 시행한다.  

진에어는 기존 국가유공자 할인 대상 범위를 확대해 특수임무유공자와 보훈보상대상자에게 국내선 일반 운임의 30% 할인을 제공한다. 할인 적용은 유공자의 유족도 포함된다.

이번 특별할인은 6월에 출발하는 국내선 항공편 탑승자에게 적용된다. 할인 운임은 진에어 고객서비스센터 또는 국내선 공항 카운터에서 항공권 예매 시 가능하며 이용 고객은 국가보훈처에서 발행한 신분증을 제시해야 한다.

한편 진에어는 독립유공자, 5.18민주유공자 등 국가유공자 및 그 유족에게 국내선 탑승 시 일반 운임의 40% 할인을 상시 제공해 오고 있다. 국가유공자 운임 할인 관련 자세한 사항은 진에어 홈페이지 내 ‘예약 및 운임 안내’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양정혜 기자 yjh0214@channel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