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30 01:25 (토)
현대·기아자동차, 보증수리 기간 연장 실시
상태바
현대·기아자동차, 보증수리 기간 연장 실시
  • 양정혜 기자
  • 승인 2020.04.03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 기아차 로고
현대 기아차 로고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는 올해 2~4월 보증이 만료되는 고객 가운데 코로나19로 보증수리를 받지 못한 고객을 대상으로 보증수리기간 연장을 실시한다.

이는 코로나19 관련 ▲의료진, 방역요원 등 코로나19 대응 인원 ▲병원 입원 및 자가 격리 등으로 이동이 불가했던 고객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를 위해 외출을 자제한 전 고객 등을 위해 마련한 조치이며, 보증기간은 6월 30일까지 연장된다.

해당 고객은 고객센터를 통해 사전 정비 예약을 하고, 6월30일까지 현대·기아자동차 전국 서비스네트워크(전국 서비스센터 및 블루핸즈/오토큐)를 방문해 보증 수리를 받으면 된다.

현대·기아자동차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전 국민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코로나19 대응 의료 지원 및 치료, 자가격리 등으로 인한 고객의 불이익이 최소화 될 수 있도록 보증기간 연장을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과 함께 어려움을 극복하고 고객들에게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와 같은 조치는 현대자동차의 ‘코로나19 특별 보증 연장 프로그램’, 그리고 고객 최우선 가치 및 차량 보증수리에 대한 고객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한 기아자동차의 ‘기아 프로미스(Kia Promise)’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전개된다.

양정혜 기자 didwjd8@channel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