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6 17:13 (월)
오일나우, 현대차와 미래모빌리티를 위한 신기능 출시​
상태바
오일나우, 현대차와 미래모빌리티를 위한 신기능 출시​
  • 황지연 기자
  • 승인 2020.03.26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일나우가 현대 디벨로퍼스(Developers) API를 활용해 현대자동차 고객을 위한 신기능을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현대차를 소유한 운전자는 오일나우와 현대자동차 통합계정을 연동할 경우 ​자동차 시동이 꺼졌을 때 기준으로 누적주행거리 데이터가 자동 입력된다.

​​정확한 연비 관리를 원하는 운전자들이 주유기록과 누적주행거리를 ​수동으로 기록하며 발생했던 불편함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현대 디벨로퍼스(Hyundai Developers) API는 현대 커넥티드카를 통해 수집된 ​차량 제원, 상태, 운행 등과 관련된 데이터를 외부에 개방해 ​미래 모빌리티 시대에 맞춘 고객 서비스와 상품을 개발할 수 있는 오픈 플랫폼이다.

한편 오일나우는 한국석유공사 오피넷과의 제휴로 실시간 가격과 주유소의 위치를 고려해 ​운전자에게 최적의 주유소를 추천하는 서비스이며 현재는 주유카드, 차량보험 등 ​내차 관리에 필요한 정보를 추천하고 있다.

황지연 기자 hjy0802@channel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