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7 01:20 (일)

신종코로나 09/25 0시 기준

한국

신규 114

누적 23,455

완치 20,978

사망 395

자기 계발 보다 건강 우선…다이어트용품 등 최대 13배↑
상태바
자기 계발 보다 건강 우선…다이어트용품 등 최대 13배↑
  • 양정혜 기자
  • 승인 2020.01.15 1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해 결심상품, 운동용품 최대 13배, 다이어트용품 5배 늘어
반면 대표적인 결심상품 중 하나인 ‘자기계발’ 카테고리 상품은 주춤

 

G9 새해 결심상품 카테고리 판매량
G9 새해 결심상품 카테고리 판매량

올해는 자기계발보다 건강과 다이어트를 더 많이 다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베이코리아가 운영하는 트렌드라이프 쇼핑사이트 G9(지구)가 새해 결심상품 카테고리를 대상으로 1월1~13일 전년 동기 대비 판매량 신장률을 살펴본 결과, 운동과 다이어트 품목은 전체 2배(109%) 급증한 반면, 자기계발과 금연용품은 -18%로 감소세를 보였다.

세부 품목을 살펴보면 건강관리를 위한 운동기기로는 헬스/에너지보충제가 684% 판매 급증했고, 스핀바이크는 566%, 진동운동기구는 120% 각각 증가세를 보였다. 홈트 열풍의 영향으로 웨이트기구(39%), 스텝박스(1250%), 밸런스트레이너(500%), 짐볼(257%) 등 실내에서 할 수 있는 운동기기도 인기를 끌었다. 

스포츠용품으로 건강관리를 하려는 수요도 증가하고 있다. G9에서는 같은 기간 농구용품이 250%, 축구용품이 167% 늘었고, 탁구와 배드민턴도 각각 400%, 320% 크게 증가했다. 최근 방송을 통해 축구, 농구 열풍이 다시 불고, 예년보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야외 운동용품을 찾는 수요가 증가한 것으로 분석된다. 

셀프 건강관리용품에 대한 관심도 컸다. 체중계(300%), 혈압계(94%), 눈건강 관리용품(142%), 코/호흡기 건강용품(239%) 등이 모두 상승세를 보였고, 저주파 치료기는 266%, 혈당 측정기는 46% 각각 증가했다.

다이어트 용품도 판매 급증했다. 우선 다이어트식품 판매량이 전체 45% 증가한 가운데 다이어트바(476%), 망고다이어트(140%), 클렌즈/레몬다이어트(117%) 등 간편하게 먹으면서 체중 조절을 할 수 있는 상품들이 인기를 끌었다. 몸매의 라인을 관리해주는 다이어트용품은 25% 증가했다.

반면, 자기계발 및 금연 관련 상품은 하락세를 보였다. 같은 기간 자기계발 관련 도서는 -18%로 감소세를 보였고, 특히 외국어 관련 도서(-6%), 수험서와 자격증 도서(-30%), 자기계발 도서(-36%) 등이 모두 감소 추세를 보였다. 금연용품 역시 같은 기간 -10%로 판매 감소했다.

G9 영업실 고현실 실장은 “매년 새해가 되면 다양한 결심상품들이 인기를 끄는데 올해는 비교적 단기간에 성과를 확인할 수 있는 운동용품, 다이어트용품 등을 찾는 수요가 많은 것으로 보인다” 며 “새해 결심을 오랫동안 지속할 수 있도록 다양한 할인 프로모션을 마련하는 등 지원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G9에서는 다이어트 및 운동 관련 기획전을 상시로 운영하고 있다. ‘다이어트 꼭 해야 하나요?’ 기획전에서는 식이습관, 운동습관, 바른자세습관 등 습관 별 다이어트 용품을 엄선해 소개한다. 

양정혜 기자 didwjd8@channel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