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0 23:25 (수)
LG전자, 사내 코딩 전문가 육성…올해 8명 선발
상태바
LG전자, 사내 코딩 전문가 육성…올해 8명 선발
  • 전숙희 기자
  • 승인 2019.11.10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고객가치를 높이고 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소프트웨어 분야 전문가를 지속해서 선발·육성하고 있다.

LG전자는 지난 8일 서울 서초구 서초R&D캠퍼스에서 소프트웨어 코딩 전문가 인증식을 했다. 인증식에는 CTO(최고기술책임자) 박일평 사장을 비롯해 이번 소프트웨어 코딩 전문가로 선발된 연구원 8명 등이 참석했다.

올해는 한국·인도·베트남·러시아 등에 있는 국내외 연구소 소속 1000여명의 개발자가 소프트웨어 코딩 전문가가 되기 위해 코딩경연대회인 ‘LG전자 코드잼’에 참가했다. 올해 4월 시작해 9월까지 치러진 경합을 통해 최종 소프트웨어 코딩 전문가 8명이 뽑혔다.

LG전자는 2012년 소프트웨어 코딩 전문가를 선발한 이후 매년 ‘LG전자 코드잼’을 통해 코딩능력 우수자를 뽑고 있다. 현재까지 선발된 소프트웨어 코딩 전문가는 모두 100명이 넘는다.

LG전자 CTO 박일평 사장(앞줄 오른쪽에서 세 번째)이 코딩 전문가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LG전자
LG전자 CTO 박일평 사장(앞줄 오른쪽에서 세 번째)이 코딩 전문가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LG전자

소프트웨어 코딩 전문가는 경쟁력 있는 소프트웨어 개발과 문제 해결을 주도하고 기존 소프트웨어의 성능을 개선한다. 또 구성원들의 역량을 향상하기 위한 기술 세미나 등을 진행한다. 소프트웨어 코딩 전문가로 선발되면 외국 콘퍼런스 참석과 기술 탐방 등의 기회가 제공된다.

LG전자는 제품과 서비스가 제공하는 고객가치를 높이기 위해 소프트웨어 코딩 전문가뿐 아니라 설계 전문가인 소프트웨어 아키텍트, 소프트웨어 보안 전문가, 인공지능 전문가 등 각종 소프트웨어 분야의 전문가 육성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박일평 LG전자 CTO 사장은 “소프트웨어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핵심”이라며 “탁월한 능력을 갖춘 인재들과 함께 변화를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전숙희 기자 kk123@channel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