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4 11:35 (일)

신종코로나 01/ 22 0시 기준

한국

신규 346

누적 74,262

완치 61,415

사망 1,328

코로나에 한파·폭설까지.. 티몬 ‘집콕’ 난방 관련 매출 2배↑
상태바
코로나에 한파·폭설까지.. 티몬 ‘집콕’ 난방 관련 매출 2배↑
  • 양정혜 기자
  • 승인 2021.01.14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몬 집콕 난방 관련 매출 증가 (사진=티몬)
티몬 집콕 난방 관련 매출 증가 (사진=티몬)

최근 한파와 폭설이 몰아치면서 난방 관련 매출이 크게 증가했다.

타임커머스 티몬이 한파와 폭설이 몰아친 지난 기간(1월1~12일) 난방과 보온 관련 매출을 분석한 결과, 작년 동기 대비 평균 2배 이상 증가했다고 14일 밝혔다.

먼저 겨울철 주요 난방가전 중 전기히터가 208%로 제일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다. 온수매트·전기장판이 68%, 전기요는 45% 올랐다. 집안 난방 효율을 높여줄 보조난방용품 판매도 증가하며, 단열시트·문풍지 등의 단열용품이 198%, 난방텐트는 151%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겨울철 필수품인 담요(518%), 핫팩(178%), 발열내의도 200%가 넘는 높은 증가세를 보였다.

특히 집에 있는 시간이 늘어나며 홈웨어의 신장율이 눈에 띄게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패딩 등 아우터의 증가세는 예년 수준을 다소 웃도는 수준이었는데 반해,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며 실내 생활에 적합한 잠옷, 실내복 등의 홈웨어 매출이 급증한 것이다. 

남성용 홈웨어 323%, 여성용 109%, 유아동이 259% 올랐고, 수면잠옷도 82% 상승했다. 집에서 신는 방한/털 종류의 슬리퍼도 288% 오르며 인기몰이 중이다.

갑작스러운 혹한의 추위로 방한용품 수요가 폭증하기도 했다. 지난해 대비 귀마개 매출이 13,117% 급증했고, 장갑(462%), 넥워머(249%) 등의 판매량도 높아졌다. 연이은 폭설로 스노우체인(1,860%), 성에·김서림방지용품(295%)을 포함한 자동차 동계용품도 판매가 급증했다.

양정혜 기자 yjh0214@channel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