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8 15:45 (월)

신종코로나 01/ 18 0시 기준

한국

신규 389

누적 72,729

완치 58,723

사망 1,264

풀무원, 자연은 맛있다 ‘정면’ 비건라면 인증
상태바
풀무원, 자연은 맛있다 ‘정면’ 비건라면 인증
  • 양정혜 기자
  • 승인 2020.11.27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풀무원 라면 브랜드 '자연은 마있다' 정백홍 라면 (사진=풀무원)
풀무원 라면 브랜드 '자연은 마있다' 정백홍 라면 (사진=풀무원)

풀무원 라면 브랜드 '자연은 맛있다 정면'이 정식 비건 인증을 받았다.

풀무원식품은 라면 브랜드 ‘자연은 맛있다 정면’이 한국비건인증원의 비건식품 인증을 획득했다고 27일 밝혔다.

한국비건인증원은 해외 비건 인증보다 인증 절차가 엄격하고 까다롭기로 알려져 있으며, 국내 라면 제품 중에는 정면이 유일하게 이 인증을 획득했다.

‘정면’은 일반적으로 연상하는 비건라면과는 달리, 진하고 칼칼한 매운맛이 특징인 ‘맛있는 비건라면’이다. 버섯, 양파, 배추, 대파, 무 등 12가지 채소를 로스팅해 채소의 감칠맛이 선명하고 또렷하게 살아있다. 또 콩으로 만든 채수(菜水)와 장으로 만든 밑 국물을 더해 고기 육수와 같은 진한 풍미까지 지녔다.

덕분에 비건라면이라면 맵지 않고 슴슴한 맛을 떠올렸던 소비자들의 고정관념을 깨고 있다. 기존 비건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굳이 채식을 하지 않는 사람들에게도 진하고 뒷맛이 깔끔한 라면으로 입소문이 나며 비건라면의 새 지평을 열고 있다. 정면은 출시 후 두 달 만에 100만 봉지 이상 판매됐고 연내 200만 봉지에 가까이 판매될 것으로 예측된다.

한국채식연합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채식 인구는 약 150만 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2008년 15만 명에서 10배 늘어난 수치다. 국내 인구 대비 미비할 수 있으나 최근 밀레니얼 세대를 중심으로 지구 환경을 위한 가치소비가 늘고 있으며, 자유롭게 선택적 채식을 하는 ‘플렉시테리언’이 하나의 트렌드로 자리 잡고 있다.

풀무원식품 자맛 사업부 이대규 PM(Product Manager)은 “비건뿐만 아니라 비건인 가족, 친구와 다 같이 라면을 즐기고 싶은 분, 상황에 따라 채식을 하려는 ‘플렉시테리언’ 등 다양한 분들이 ‘정면’을 찾고 계신다”며 “풀무원 ‘자연은 맛있다’는 이렇게 다양한 소비자 니즈를 반영하여 자연에서 찾은 또렷하고 선명한 맛을 내는 라면을 계속해서 선보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풀무원은 지난 8월말 라면사업 본격화를 선언, 브랜드를 ‘자연을 맛있다’로 리뉴얼하며 첫 작품으로 정면, 백면, 홍면 3종을 출시했다. 정·백·홍면은 ‘HTT 로스팅(High Temperature Touchdown Roasting) 공법’으로 각 재료가 가진 본연의 맛을 폭발적으로 끌어올려 만든 진하고 깊은 맛이 큰 특징이다. 백면은 조개곰탕면, 홍면은 소고기버섯탕면이고 정면은 100% 식물성 원료로 만든 식물성탕면이다.

양정혜 기자 yjh0214@channel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