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2 23:55 (수)

신종코로나 12/ 02 0시 기준

한국

신규 511

누적 35,163

완치 28,065

사망 526

文대통령 지지율 42.5%…58주만에 최저치
상태바
文대통령 지지율 42.5%…58주만에 최저치
  • 장상오 기자
  • 승인 2020.11.19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긍정평가가 42.5%를 기록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이는 지난해 10월 둘째주 이후 58주만에 가장 낮은 수치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문 대통령의 취임 185주 차 국정 수행 긍정 평가는 1.8%p(포인트) 내린 42.5%(매우 잘함 23.2%, 잘하는 편 19.3%)로 나타났다. 부정평가는 2.3%p 오른 53.3%(매우 잘못함 35.9%, 잘못하는 편 17.4%)로 긍·부정 평가 차이는 10.8%p로 오차범위 밖이다.

권역별로 광주·전라(76.5%)를 제외한 대부분 지역에서 부정평가가 높았다. 특히 서울(,40.0%, 부정평가 58.6%)에서는 부정평가가 지난주 대비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별로는 60대(32.5%, 부정평가 64.3%), 70대 이상(4.1%, 부정평가 59.1%), 50대(42.7%, 부정평가 54.7%), 30대(48.6%, 부정평가 48.4%)로 집계됐다.

정당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 32.0%(0.8%p↓)과 국민의힘 29.5%(2.2%p↑) 등  양 당의 격차가 5%P 이내로 10월 2주 차 조사 이후 5주 만에 오차범위 안으로 좁혀졌다.

더불어민주당은 광주전라와 20대, 진보층, 무직에서 상승세를 보였다. 국민의힘은 호남권과 인천·경기지역, 남성, 70대 이상, 20대, 노동직, 자영업 층에서는 상승했다.

이외 정당으로는 국민의당 6.6%, 정의당 5.9%, 열린민주당 5.9%, 기본소득당 1.2%, 시대전환 0.4%, 기타정당 2.5%, 무당층 16.1%로 집계됐다.

이번 조사는 18세 이상 유권자 1천506명을 대상으로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0%P이다. 응답률은 4.8%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 홈페이지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장상오 기자 ficsiwoos@channelin.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데이 헤드라인